loading

보도자료

홈 > 소식·알림 > 뉴스방 > 보도자료

[산림청]산불 피해지 복원의 미래 방향에 관한 학술토론회(심포지엄) 개최('22.5.27)

작성일
22-05-30
소속기관
산림청
조회수
115
첨부파일
0

- 경제·환경·사회적으로 합리적인 방향을 마련하기 위한 소통의 장 마련 -

□ 산림청(청장 남성현)과 한국산림과학회(회장 우수영)는 최근 증가하고 있는 대형 산불의 향후 복구 방향에 대해 논의하는 「대형 산불 복원의 미래 방향 심포지엄」을 2022년 5월 27일(금)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개최했다.

ㅇ 이번 심포지엄에는 학계, 생명의숲, 한국산림기술인협회, 한국산림복원협회, 한국입업인총연합회, 백두대간숲연구소, 언론인, 산림청 등 각 분야의 전문가 집단이 참여하였고, 기조강연과 발제, 지정토론으로 나누어 진행되었다.

ㅇ 심포지엄에서는 영동지역의 산불 경험과 산불 위험지의 산림관리, 자연회복과 인공복원의 비교 분석, 산불예방과 복원에 대한 시민사회의 역할과 참여방안 등에 대한 발표가 있었다.

* 발표 제목(발표자) : ‘우리나라 대형 산불 복원 성과와 문제점’(한국산림기술인협회 마상규 회장), ‘대형 산불 복원방향-자연회복과 인공복원’(한국산림복원협회 임주훈 회장), ‘대형 산불 복원을 위한 시민참여 방안’(생명의숲 최승희 팀장)

ㅇ 주제 발표에 이은 지정토론에서는 각 분야별 전문가 집단이 참여하여 우리나라 대형 산불 복원의 방향에 대해 많은 의견을 제시하였다.

□ 우수영 한국산림과학회 회장은“이번 심포지엄을 통해서 대형 산불 발생 지역의 체계적인 복구 및 지속 가능한 산불관리를 위한 연구개발의 필요성을 확인하였다”라고 밝혔다.

□ 남성현 산림청장은“우리나라 산림은 소중한 경제자원이면서, 환경자원이고, 사회문화자원이다”라며, “대형 산불이 발생한 지역은 토양과 기후를 고려하고, 산림 소유자와 지역주민, 전문가 등의 의견을 최대한 수렴하여 과학적이고 합리적인 복구와 복원방안을 강구해나가겠다. 또한, 앞으로 보전과 이용이 조화를 이루는 지속가능한 산림경영을 이루어가겠다”라고 말했다.

각 기관의 정부혁신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 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각 기관들이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할 수 있으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전체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