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보도자료

홈 > 소식·알림 > 뉴스방 > 보도자료

[산림청]한-도미니카공화국 산림우호의 씨앗 전달('22.6.9)

작성일
22-06-16
소속기관
산림청
조회수
52
첨부파일
0

- 산림청-국립수목원-주한도미니카공화국대사관 수교60주년 기념 종자기증식 추진 -

□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6월 9일 국립수목원에서 주한도미니카공화국대사관과 함께 한-도미니카공화국 수교 60주년을 기념하는 우호의 종자 기증식을 가졌다.

ㅇ 이날 행사는 최영태 국립수목원장과 페데리코 알베르또 꾸에요 까밀로(Federico Alberto Cuello Camilo) 주한도미니카공화국대사가 참여하였다.

ㅇ 페데리코 꾸에요 대사는 자국의 국화인 스위테니아 마호가니(Swietenia mahagoni)와 도미니카공화국 고유 선인장 종인 퀴스퀘야나(Pereskia quisqueyana) 종자를 기증하며 1962년 수립된 양국 외교관계의 60주년을 축하하였다.

□ 작년 5월 31일 산림청은 주한도미니카공화국대사관을 포함하여 7개의 중미국가* 주한대사관과 함께 우호의 나무심기 행사를 가지며, 산림협력 강화의 필요성에 대해 공감대를 형성한 바 있다.

* 코스타리카, 도미니카공화국, 엘살바도르, 과테말라, 온두라스, 니카라과, 파나마

ㅇ 한-중미 7개국 우호의 나무심기 행사 이후 코스타리카, 엘살바도르, 온두라스, 니카라과 4개국에서 나무·꽃씨를 기증한 바 있으며, 이번에 도미니카공화국이 동참하며 한국과의 지속적인 우정과 신뢰를 약속하게 되었다.

□ 최영태 국립수목원장은 “한-도미니카공화국의 수교 60주년을 맞아 우호의 씨앗을 기증받은 것에 대해 영광으로 생각하며, 국립수목원의 관리를 통해 영속적인 양국협력의 상징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강조하였다.

□ 페데리코 꾸에요 대사는 “양국 수교 60주년이라는 유의미한 해를 맞아 뜻깊은 행사를 마련해 준 산림청과 국립수목원에 사의를 표하며, 향후 산림분야에서의 양국 우호관계가 더욱 돈독해지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 현재까지 산림청은 중미·남미 12개 국가와 양자협력 관계를 맺고 있으며, 도미니카공화국의 환경자원부와는 2015년에 산림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하였다.

각 기관의 정부혁신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 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각 기관들이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할 수 있으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전체 댓글